“2022 한여름 밤 과학관은 살아있다” 야간 행사 개최

8월 5일(금)~8월 13(토) 매주 금요일, 토요일 22:00까지 야간개관

[ 기사위치 IT/과학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2022 한여름 밤 과학관은 살아있다” 야간 행사 개최

FCN FM교육방송 | fmebsnews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8월 5일(금)~8월 13(토) 매주 금요일, 토요일 22:00까지 야간개관

“2022 한여름 밤 과학관은 살아있다” 야간 행사 개최


- 8월 5일(금)~8월 13(토) 매주 금요일, 토요일 22:00까지 야간개관 -


국립중앙과학관(관장 이석래)은 여름방학을 맞이하여 청소년과 국민들에게 야간 휴식의 장과 다양한 볼거리 및 체험프로그램을 제공하고자 ‘2022 한여름 밤 과학관은 살아있다’ 행사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8월 5일부터 8월 13일까지 매주 금요일과 토요일 오후 10시까지 과학영화 토크쇼, 버스킹 공연, 만들기 체험, 전시관 관람 등으로 이루어진 무료행사이다.


영화 속 첨단과학 등을 토크 콘서트 형식으로 진행하는 ‘영화 속 과학이야기’와 문화예술 영화 상영이 사이언스홀에서 진행한다.




과학과 마술의 만남 ‘사이언스 매직쇼’, 국가대표 종이비행단의 ‘종이비행기 곡예비행’, ‘버스킹 음악밴드’ 등 문화공연이 관람객에게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할 것이다.


망원경을 이용한 천체(달, 토성 등)관측이 진행되며, 홈페이지를 통한 사전 예약자는 과학관 캠핑, 3D프린터 메이커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자연사관에서 퀴즈를 통한 경품 이벤트를 진행하며, 누리호 발사성공 및 한국형 달 궤도선 다누리 발사 등에 맞춰 기획한 ‘달 탐사 특별전’은 학생들이 우주에 대한 꿈을 키우는데 큰 도움이 될 것이다.


또한 플리마켓, 이색 먹거리 제공을 위한 푸드트럭이 운영된다.


이석래 관장은 “무더운 여름에 시원한 과학관에서 관람, 문화공연, 천체 관측 등을 통해 학생, 청소년, 가족, 직장 동료 등이 과학과 문화를 누리는 즐거운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2022 한여름 밤 과학관은 살아있다’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중앙과학관 누리집(www.science.go.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남녀노소 누구나 무료로 참여할 수 있다.



fmebsnews  fmebsnews@fmebs.com

<저작권자 © FCN FM교육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