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인문사회분야 학술지원사업 신규과제(7.1.개시) 선정결과 발표

미래 융·복합 인재양성과 학문생태계 회복을 위한 기초학문 지원 추진

[ 기사위치 교육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2022년 인문사회분야 학술지원사업 신규과제(7.1.개시) 선정결과 발표

FCN FM교육방송 | fmebsnews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미래 융·복합 인재양성과 학문생태계 회복을 위한 기초학문 지원 추진

2022년 인문사회분야 학술지원사업 신규과제(7.1.개시) 선정결과 발표


- 미래 융·복합 인재양성과 학문생태계 회복을 위한 기초학문 지원 추진 -


교육부와 한국연구재단(이사장 이광복)은 2022년 인문사회분야 학술지원사업 신규과제(7월 1일 연구개시) 선정결과를 6월 23일(목) 발표했다.



사진설명: 한국연구재단 누리집 갈무리 화면


‘인문사회분야 학술지원사업’은 인문사회분야 우수 연구자·연구소 육성 및 연구활동 지원으로 인문사회분야 학술·연구역량을 강화하고 학문 균형 발전을 실현할 수 있도록 1963년부터 교육부에서 수행하고 있는 대표적인 사업이다.


이번 선정결과 발표에서는 학문후속세대를 집중 지원하기 위한 인문사회학술연구교수 지원 사업 A유형과 함께 중견연구자지원, 일반공동연구지원, 명저번역지원, 인문도시지원, 사회과학연구지원사업 내 연구집단지원 사업에 해당하는 7월 1일(금) 개시 과제 총 1,036개의 예비선정 결과를 발표했다.


이번 7월 1일(금)에 연구가 개시되는 신규과제들은 연구자 개인 단위의 연구활동을 지원하는 사업의 과제들이 대부분이며, 일부 성과확산·기반구축 성격의 사업(인문도시지원, 연구집단지원) 과제들도 포함됐다.


특히 연구 초기 단계의 인문사회분야 학문후속세대 연구자들의 안정적인 연구활동 지원을 위해 2020년부터 시작된 ‘인문사회학술연구교수 지원사업’이 3년 차에 접어들며, 연구현장에서 대표적인 학문후속세대 지원사업으로 자리매김한 것을 확인할 수 있다.





전년 대비 7.1. 개시과제의 선정 과제 수 및 선정률은 확대됐으며, ①우수연구자 양성을 위한 학문후속세대의 안정적인 연구활동 지원(인문사회학술연구교수 A유형) ②4차산업혁명 시대에 대응한 융복합 연구 활성화(일반공동연구지원 중 융복합 유형) ③인문사회분야 학술·연구를 위한 기초자료 축적(명저번역지원) 측면에서 지원이 확대됐다.


다만 전체적으로 신청 과제 수 자체가 전년 대비 감소한 것으로 나타나, 이와 관련해 연구현장의 의견수렴 및 원인분석을 실시하고 필요시 후속조치를 검토할 예정이다.




예비선정 결과 발표 이후 이의신청 절차를 거쳐 최종 선정결과가 확정되며, 이후 협약체결 및 연구비 지급 절차를 빠르게 추진해 연구자들의 안정적인 연구수행을 지원하고자 한다.


덧붙여, 인문사회학술연구교수 지원사업 B유형의 경우 9.1. 개시과제이지만 7월 중 최종 선정결과를 발표해 지원이 필요한 연구자가 미리 선정 여부를 확인하고 연구 수행을 준비할 수 있도록 조치할 예정이다.


또한, 인문사회연구소지원사업 등 예정된 9.1. 개시과제 선정도 차질 없이 추진하여 연구현장의 원활한 연구 활동을 지원하고 연구 성과 창출로 이어질 수 있도록 만전을 기하려 한다.


신문규 교육부 대학학술정책관은 “4차산업혁명 시대 우리나라가 세계적인 선도국가로 발전하기 위해서는 지식과 가치 창출 및 축적, 문제인식 및 활용 역량의 기반이 되는 기초학문에 대한 꾸준한 지원이 필요하다”라고 강조하며,


“추후 발표될 새 정부 국정과제의 방향과 현장의 의견을 충분히 반영하여 혁신역량을 갖춘 미래 융·복합 인재양성과 역동적 학문생태계의 회복을 뒷받침할 수 있도록 지원방안을 강구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fmebsnews  fmebsnews@fmebs.com

<저작권자 © FCN FM교육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