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손으로 만드는 3차원 공간정보 ‘드림업 공간정보 캠프’

14일부터 참가자 모집, 올해는 초등학교 고학년도 참여가능

[ 기사위치 경제/사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내 손으로 만드는 3차원 공간정보 ‘드림업 공간정보 캠프’

FCN FM교육방송 | fmebsnews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14일부터 참가자 모집, 올해는 초등학교 고학년도 참여가능

내 손으로 만드는 3차원 공간정보 ‘드림업 공간정보 캠프’


14일부터 참가자 모집, 올해는 초등학교 고학년도 참여가능


국토교통부는 공간정보산업진흥원, 서울시립대학교와 공동으로 7월 9일부터 이틀간 개최하는 <제9회 드림업 공간정보 캠프>(이하 ‘드림업 캠프‘) 참가자를 6월 14일부터 7월 3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제9회 드림업 공간정보 캠프> 참가 신청은 이티에듀(주) 누리집(www.etedu.co.kr)을 통해 할 수 있으며 캠프 지원동기, 공간정보에 대한 관심도 등을 심사하여 총 20명을 선발할 예정이다.


올해로 9회를 맞이하는 드림업 캠프는 참가자가 직접 드론을 조종하여 3차원 입체모형 자료를 촬영하고, 수집한 자료를 가공하여 실제 모형을 직접 취득하는 체험 중심의 활동으로 이루어져 참가자들과 학부모로부터 큰 호응을 얻고 있으며,


국토교통부의 중점 사업 중 하나인 ‘디지털 트윈국토’와 최근 떠오르고 있는 메타버스, 자율주행 등의 분야에서 3차원 입체모형이 핵심 데이터로 활용되고 있어 매년 관심도와 참여도가 높아지고 있는 상황이다.


이번 드림업 캠프는 중학생을 대상으로 했던 지난해와 달리 초등학생 4학년부터 중학생 3학년까지로 대상이 확대되며, 7월 9일부터 2일간 주말을 이용해 한강광나루공원 및 서울시립대학교 등지에서 체험형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드론과 브이월드{3차원 입체모형, 연속지적도 등 국가·지자체가 보유한 다양한 공간정보를 통합·제공하는 공간정보 플랫폼 서비스(https://map.vworld.kr/ }를 접목한 3차원 입체모형 구축부터 활용까지 체험할 수 있는 프로그램으로 진행되며, 공간정보 분야 전문 강사의 교육과 최적의 실습 환경을 제공할 예정이다.


첫째 날(7.9)은 한강광나루공원에서 드론 안전 및 기본교육과 공간정보 구축방법 등을 학습한 후 드론을 직접 이용하여 3차원 공간정보 데이터를 수집하는 체험을 한다.


둘째 날(7.10)은 서울시립대학교 실습실에서 디지털 트윈국토와 브이월드에 대해 알아보고, 전날 확보한 공간정보 데이터를 가공하여 브이월드에 탑재 하는 실습 과정으로 진행한다.


특히 실습과정에서는 현업 공간정보 분야 종사자, 연구원 등이 업무에서 많이 사용하는 공간정보 서비스 플랫폼인 브이월드를 활용해, 3차원 입체모형을 가공 및 탑재하고, 경사도 분석, 가시권 분석, 일조량 측정 등 공간정보 활용법을 알아볼 예정이다.



fmebsnews  fmebsnews@fmebs.com

<저작권자 © FCN FM교육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