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교육청, 도서관·평생학습관 「우리 아이 첫 독서학교」사업 추진

[ 기사위치 IT/과학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서울시교육청, 도서관·평생학습관 「우리 아이 첫 독서학교」사업 추진

FCN FM교육방송 보도제작본부 | fmebsnews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서울시교육청, 도서관·평생학습관 「우리 아이 첫 독서학교」사업 추진



7월부터 도서관-가정-유치원 연계 유아 독서·체험·놀이프로그램 운영 및 책꾸러미 배포



서울특별시교육청(교육감 조희연)은 7월부터 11월까지 교육청 도서관·평생학습관에서 유아를 대상으로 「우리 아이 첫 독서학교」 사업을 추진한다.




「우리 아이 첫 독서학교」 사업은 올해 첫선을 보이는 공공도서관의 유아 특화사업으로 교육청과 도서관·평생학습관이 유아에게 ‘생애 첫 독서학교’가 되어 언제 어디서나 책과 함께하는 어린이로 성장할 수 있도록 맞춤 독서 교육프로그램과 책꾸러미를 지원한다.



서울시교육청은 「우리 아이 첫 독서학교」 사업의 체계적 추진 및 정착을 위하여 독서 교육 전문가를 위촉해 운영매뉴얼 및 교수학습자료를 개발·배포하였으며, 도서관 사서와 운영 강사를 대상으로 사업설명회와 운영자 워크숍을 추진했다.



도서관·평생학습관은 7월부터 유아를 대상으로 독서·놀이·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책과 독후활동지 등이 들어있는 책꾸러미를 배부한다.


프로그램 주제와 도서는 유아의 인지·신체·언어 발달단계 및 누리과정을 토대로 선정하며, 선정된 도서를 바탕으로 나이별 독서·체험·놀이 활동을 약 40분간 진행한다.



프로그램에 참여한 유아에게는 책꾸러미를 배부하여, 가정 혹은 유아교육기관에서 부모 혹은 교사와 함께 한 번 더 책 내용을 상기하고, 이야기를 나누고, 간단한 책놀이를 통해 즐겁게 책과 친해지는 시간을 지원한다.



가정에서는 도서관 모집 일정을 참고하여 접수하면 되며, 유아교육기관은 인근 도서관에 사전 문의 후 신청서를 제출하면 된다. 프로그램 세부 일정 및 운영내용은 도서관별로 방역지침 및 코로나 상황을 고려해 운영할 예정이며 자세한 사항은 도서관 누리집을 참고하면 된다.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은 ‘도서관에서 이루어지는 독서 경험은 유아들이 학교교육을 준비하고, 책 읽기에 대한 긍정적인 태도를 갖는 중요한 변인이 된다’라며, ‘교육청 도서관만의 차별화한 독서프로그램을 통해 우리 아이들이 창의력과 상상력을 기르고, 책꾸러미로 부모 혹은 선생님, 친구들과 풍요로운 관계를 맺을 수 있길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fmebsnews  

<저작권자 © FCN FM교육방송 보도제작본부,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