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신(新) 기후평년값에 한반도 기후변화 드러난다

[ 기사위치 경제/사회 ]
글자크기 +
글자크기 -

북한 신(新) 기후평년값에 한반도 기후변화 드러난다

FCN FM교육방송 | fmebsnews

페이스북 트위터 구글플러스 블로그 카카오스토리



북한 신(新) 기후평년값에 한반도 기후변화 드러난다


- 북한 연평균기온 8.9℃로 이전 평년값보다 0.4℃ 상승 -


- 우리나라 연평균기온 12.8℃로 0.3℃ 상승한 것과 비슷한 추세 -


- 북한 신 기후평년값(1991~2020) 수록한 「북한기상 30년보」 발간 -



기상청(청장 박광석)은 북한의 새로운 기후평년값(1991~2020년)을 발표하며 이전과 비교해 북한은 연평균기온이 0.4℃ 상승했고, 연강수량은 7.7mm 감소했다고 30일(화) 밝혔다.



이는 우리나라의 연평균기온이 이전 평년값보다 0.3℃ 상승하고 강수량이 1.4mm 감소한 것과 같은 추세로 한반도 전체가 비슷한 변화 경향을 보였다.



이번 발표에 따르면 북한의 연평균기온은 8.9℃로 우리나라(12.8℃)보다 3.9℃ 낮았으며, 연강수량은 912mm로 우리나라(1306.3mm)의 70%에 불과한 것으로 나타났다.




지역별로는 북한 전역에서 기온이 상승하였고, 강수량은 함경도와 동해안 일부를 제외하고는 많은 지역에서 감소했다.



대부분 지점이 이전 평년값과 비교하여 0.3~0.4℃ 정도 상승하였으며, 해주와 함흥은 큰 폭(0.5℃)으로 상승했다.



연강수량은 많은 지역에서 감소한 가운데, 여름철에 집중호우가 두드러졌던 함경남북도 지점(안주 54.9mm, 수풍 33.8mm, 평양 25.1mm 증가) 등은 강수량이 증가했다.




현재의 새로운 북한 기후평년값을 살펴보면, 연평균기온은 북쪽으로 갈수록, 내륙과 산지일수록 낮게 나타났다. 또한 동풍의 영향을 받는 강원 동해안 일대의 강수량이 많고, 내륙 고산지대인 개마고원 일대의 강수량은 적게 나타났다.


연평균기온이 가장 높은 곳은 동해안의 장전(12.4℃), 가장 낮은 곳은 산악 고원지대(백두산)의 삼지연(0.8℃)이었다. 평양(11.0℃)은 북한 전체의 평균기온(8.9℃)보다 다소 높았다.



연강수량이 가장 많은 곳은 동해안의 장전(1,502.3mm), 가장 적은 곳은 혜산(559mm)이었다. 평양(936.4mm)은 북한 전체의 연강수량(912mm)과 약 20mm 차이로 조금 많은 수준이었다.





한편 기후변화의 영향으로 북한은 폭염과 열대야와 같은 기상현상일수가 증가했고, 계절별 길이에도 변화가 생긴 것으로 나타났다.



북한의 폭염과 열대야일수는 각각 1.2일, 0.5일씩 증가하였고, 한파일수는 2.7일 감소하여 기온 상승에 따른 영향을 뚜렷이 확인할 수 있었다.




또한 이전 평년기간보다 여름은 3일 길어졌고, 겨울은 4일 짧아졌다. 계절의 시작일도 봄과 여름은 각각 1일과 3일씩 빨라진 반면, 겨울은 2일 늦어졌다.




북한의 기후평년값은 세계기상기구의 세계기상자료통신망(GTS)으로 수집된 27개 북한 관측지점의 기온, 강수량 등을 평균한 값으로, 상세한 분석내용은 「북한기상 30년보(이번 발간은 1995년 「북한기상 20년보(1973~1994년)」, 2011년 「북한기상 30년보(1981~2010년)」 이후 10년 만이며, 평년값을 비롯한 다양한 기후특성 분석을 포함함)」에 수록하여 발간했다.




이는 북한 기후의 기준값으로서, 한반도 기후분석 등을 비롯하여 통일·외교·안보 및 농업·산림·환경·보건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북한기상 30년보」와 다양한 분석내용은 기상청 기상자료개방포털(data.kma.go.kr)을 통해 제공할 예정으로 국민 누구나 활용할 수 있다.



박광석 기상청장은 “북한의 신(新) 기후평년값은 한반도에 다가온 기후변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기후분석과 예측 등 다양한 분야에서 활용될 것으로 보인다.”라며 “기상 분야에 있어서만큼은 국경이 따로 없기에, 기상자료 교류 및 공동연구 등 남북 간 실질적인 기상협력 방안 마련을 위해 앞으로 지속적으로 노력해나가겠습니다.”라고 밝혔다.



fmebsnews  

<저작권자 © FCN FM교육방송,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